[철공소단지 냄새]

정재원

제품설명

​보기

 시각적인 정보를 춤으로 표현하는 연습은 꾸준히 해왔지만 후각적인 정보를 춤으로 표현한적은 별로 없었어서 낯설었다.

 기억하기도, 묘사하기도 어려웠고, 지속적으로 관찰하기도 어려웠다 (후각이 금방 적응을 하기때문에).

 그치만 집중하는 순간에 느껴지는 냄새가 생각보다 항상 다양하게

존재한다는걸 알아서 좋았다. 

 특히나 요즘처럼 마스크때문에 내 입냄새 밖에 맡지못하는 시기에

아주 좋은 경험이었다.

<쌍화차>, 정재원, 철공소, 텍스트, 춤, 비디오, 00:30, 2020

instagram @snuffdelivery

site designed by nisalz

© 2020 by Nisalz Proudly created with 영등포 문화재단 '영등포 산책자'